대학을 지원할때 하는 실수

SKEDUCATION 0 143 06.15 05:46

대학을 지원할때 가장 흔한 실수 하나가 바로 대학 선정입니다. 많은 학부모님들께서는 자녀의 대학을 선정할 때 주로 주위에서 많이 들어본 이름 있는 대학을 선택하게 됩니다. 학생들 역시 대학에 대한 정보가 무지할 때가 많습니다. 그러다 보니 단순히 대학순위를 보고 결정하거나, 학생의 성적을 넣으면 나오는 대학리스트에서 결정하는 실수가 생깁니다.

대학을 선정할때는 대학의 전공과 전공안의 교육  프로그램이 어떻게 이루어 있는지에 대한 리서치가 필요 합니다. 나아가 학부 학생들이 대학에서 얼마나 연구실적을 올릴수 있는 가능성이 있는지, 대학 주위의 회사들과 인턴쉽이 얼마나 이루어 있는지 대학의 이름이나 순위를 넘어서 대학안의 정보를 알아야 합니다.

또한 많은 학생들과 학부모님들이 대학이 다재다능한 학생을 찾고 있다고 잘못 판단하는 경우가 있습니다. 학생들은 대학에 진학하기 위해 다방면으로 모든 활동을 해야 한다고 생각 합니다. 그러나 대학들은 새로운 학급 모자이크 처럼 모아  그림을 완성하기를 원합니다. 예를 들어 몇몇 수학에 재능이 있는 학생도 있겠고, 비즈니스에 강한 학생도 있겠으며, 사회봉사활동에 관심이 높은 학생도 있을 것입니다. 다시 말하면 대학은 여러 방면에 조금씩 다재다능 학생 보다는 자기가 좋아하는 분야에 정렬을 쏟을 수 있는 학생, 분야의 전문가가 될 수 있는 자질이 있는 학생을 선호 합니다.

학부모님들 중에는 자녀의 남다른 면을 보이기 위해 이름있는 봉사활동이나 표창장을 어떻게든지 받아야 한다고 생각 하시는 분들이 많이 있습니다. 예를 들어 카이저 병원에서 하는 봉사활동을 해야 만이 자녀가 의학에 관심이있다는것을 알릴 수 있다고 생각합니다. 하지만 동네 수혈 보건소에 가서 수혈을 하고 친구들에게 수혈을 권장하는 캠페인을 하는 것이 훨씬 더 설득력이 있습니다. 또한 한글학교에서 100시간 넘게 봉사를 해서 대통령 봉사상을 받아야 만이 남다르게 보일 수 있다고 생각하시는데, 봉사활동은 시간의 보다는 어떤 봉사를 했는지, 보다 질을 더욱 높게 평가합니다.   

매년 대학입시에 관한 잘못된 정보와 판단으로 원하는 대학에 진학하지 못하는 학생들이 있습니다. 대학을 지원할 때 할수 있는 몇 가지 실수들을 정확하게 확인하고 개선해서 자녀들이 원하는 대학에 갈 수 있게 되기를 바랍니다.

Comments

번호 제목 글쓴이 날짜 조회
157 한단계 앞서서 SKEDUCATION 09.14 11
156 사립대학 학자금보조 신청 SKEDUCATION 09.08 32
155 대학등록금, 준비 되셨습니까? SKEDUCATION 08.31 37
154 MIT 합격을 위한 준비 SKEDUCATION 08.16 78
153 대학 기부금 SKEDUCATION 08.10 64
152 대학 리스트의 영향 SKEDUCATION 08.03 69
151 대학 리스트 SKEDUCATION 07.27 102
150 주립대와 사립대 SKEDUCATION 07.20 96
149 대학을 선정할때 고려할 사항 SKEDUCATION 07.13 129
148 대학학비 준비하고 계십니까 SKEDUCATION 07.07 118
147 대학이 원하는 인재상 SKEDUCATION 06.29 148
열람중 대학을 지원할때 하는 실수 SKEDUCATION 06.15 144
145 대학 전공과 커리어 SKEDUCATION 06.08 176
144 특별활동과 봉사활동 SKEDUCATION 06.02 151
143 대학입시가 끝나고나면 SKEDUCATION 05.25 163

Facebook Twitter GooglePlus KakaoStory NaverBand