가정불화시 어떻게 자녀를 보호 해야하나?

김은아상담소 0 223 2019.09.11 14:01

한때 지극히도 사랑하던 사람이 그 사랑이 떠나 갈때는 참으로 좌절감이 들고 힘들며 견디기 힘들 정도로 정신적인 충격을 받습니다사실 연애시절 사랑하던 사람과 싸우고 다투다 말도 없이 좋지 않게 헤어지는 경우라면 그 상처는 더욱 큽니다.  


특히 자녀를 둔 부부 관계라면 그 상황과 심정이 더 복잡 하겠지요이럴 경우 어떤이는 자식들은 가운데 세워두고 선택을 강요하고 싶은 유혹이 올 수도 있습니다자식들은 이런 경험을 하게 되면 정신 건강을 크게 해치게 됩니다아이들은 이런 경우 이겨낼 수 없는 부담 [burden], 걱정[anxiety] 그리고 우울 증세[depression]를 경험하게 됩니다아이들은 학교 생활을 망친다 던지마약에 손을 대거나자존심에 심한 상처를 입고 아무런 동기 부여 없이 매사에 무기력하고 둔한 아이로 변할 수 있습니다이런 무거운 책임감을 아이들에게 지우지 마세요


분명하게 기억 하실것은 부부사이의 변화에 상관없이 이 아이들의 부모라는 것이고 부부간 문제라는 것입니다만일 부부간 사이가 좋지 않아서 상대에게 말을 하고 싶지 않을 때라도 자녀에게 말 전달을 시키지 않으셔야 합니다상대방에게 직접 하셔야 합니다물론 진정을 하는 시간은 필요하겠지요. 하지만 말하지 않는 것을 상대에 대한 복수로 생각해서는 안됩니다


헤어져야 할지 말아야 할지 성인으로써 올바른 판단을 하시기 바랍니다이는 당사자에게 달려 있습니다하지만 자녀에게 부모의 선택때문에 경험 할 수 있는 정신적 트라우마를 경험하게 하셔서는 안됩니다 이는 정신적으로 자녀의 성장과정과 미래의 삶에 많은 것을 파괴하는 결과를 초래하게 됩니다


부모는 자녀를 보호 해야 할 의무가 있습니다. 자녀는 성인이 될 때 까지 부모로 부터 보호 받아야 하는 권한을 가지고 태어 났습니다. 이 권한은 부모가 자녀에게 부여한 것입니다. 책임있는 선택이 필요합니다. 부부간 심사숙고 할 분위기와 자녀가 받아 들일 수 있는 시간을 만들어 줄 수 있는 전문가의 도움을 받으시기 바랍니다.

Comments


Facebook Twitter GooglePlus KakaoStory NaverBand