신뢰의 믿음(2)

홍삼열 0 14 06.11 07:03

올인(all-in) 한다는 말이 있다. 너무 확실해서 내 모든 재산을 걸고 인생을 건다는 뜻이다. 그런데 과연 이 세상에 그렇게 자신의 모든 것을 걸 만한 것이 있을까? 예수님 밖에는 없다. 예수님의 비유가운데 밭에 묻힌 보물을 발견한 농부 이야기가 있다. 그 사람은 밭을 갈다가 보물이 묻힌 것을 발견하고는 가진 것을 다 팔아서 그 밭을 샀다. 또 진주 장사 이야기도 있다. 아주 값지고 훌륭한 진주를 발견하자 가진 것을 다 팔아서 그 진주를 샀다. 이 사람들은 ‘올인’한 사람들이다. ‘이거다’ 라는 확신이 설 때 거기에 모든 것을 다 건 사람들인데 예수님은 하나님의 나라가 바로 그렇다고 말씀하신다. 모든 것을 다 걸 만한 가치가 있는 것이 하나님의 나라이고, 하나님의 나라는 그렇게 모든 것 다 걸어야만 가질 수 있는 것이다. 신앙생활에 성공하기 위해서는 모든 것을 다 거는 신뢰의 믿음이 있어야 한다. 입으로는 믿는다고 하는데, 머리로는 다 동의한다고 하는데, 그 아는 지식에 나의 모든 것을 걸지 못한다면 그것은 가짜 믿음이고, 그런 가짜 믿음을 가지고서는 절대 하나님의 나라를 얻을 수 없다.

 

민수기서에 보면 가나안을 정탐한 12명의 정탐꾼들 이야기가 나온다. 똑같은 것을 보았지만, 열 명의 정탐꾼들은 아주 부정적인 보고를 했다. 가나안 땅은 거민을 삼키는 땅이고 거기서 본 모든 백성은 신장이 장대한 자들이며 우리는 그들에 비하면 메뚜기에 불과하다는 보고를 했다. 그러나 여호수아와 갈렙은 완전히 다른 보고를 했다. “그들은 우리의 밥이다. 곧 올라가서 그 땅을 취하자. 하나님이 함께 하시면 우리는 반드시 이긴다.” 여호수아와 갈렙은 전능하신 하나님을 전적으로 신뢰하였고, 이런 신뢰의 믿음에 따라 그때 살았던 전체 이스라엘 백성 중에서 그 두 사람만 가나안에 들어가는 복을 받았다. 우리는 사건이나 사물을 있는 그대로 본다고 생각한다. 그러나 실상은 그렇지 않다. 우리는 “마음대로” 본다. 더 정확하게 말하면 “믿음대로” 본다. 신뢰의 믿음으로 보는 사람은 하나님의 나라를 위해 모든 것을 건다. 그리고 하나님은 그의 믿음대로 그에게 하나님의 나라를 주신다.

 

Comments

번호 제목 글쓴이 날짜 조회
325 왜 의인이 죄인과 함께 벌을 받아야 하나요?(3) 홍삼열 06.13 8
324 왜 의인이 죄인과 함께 벌을 받아야 하나요?(2) 홍삼열 06.13 9
323 왜 의인이 죄인과 함께 벌을 받아야 하나요?(1) 홍삼열 06.13 7
322 신뢰의 믿음(3) 홍삼열 06.11 16
열람중 신뢰의 믿음(2) 홍삼열 06.11 15
320 신뢰의 믿음(1) 홍삼열 06.11 14
319 중보기도(4) 홍삼열 05.07 48
318 중보기도(3) 홍삼열 05.07 47
317 중보기도(2) 홍삼열 05.07 50
316 중보기도(1) 홍삼열 05.07 41
315 성화를 위한 회개(5) 홍삼열 03.31 73
314 성화를 위한 회개(4) 홍삼열 03.31 80
313 성화를 위한 회개(3) 홍삼열 03.31 74
312 성화를 위한 회개(2) 홍삼열 03.31 68
311 성화를 위한 회개(1) 홍삼열 03.31 73

Facebook Twitter GooglePlus KakaoStory NaverBand