중보기도(4)

홍삼열 0 123 05.07 12:47

우리는 어떤 악행을 보고 그 악행으로 인한 재난을 볼 때, 무조건 남들을 향해 정죄의 손가락질을 하기 이전에 먼저 나 자신의 죄를 보며 회개할 줄 알아야 한다. 그들의 몰락을 볼 때 그들만 큰 죄를 지어서 그랬다고 몰아가지 말고, 오히려 나도 죄를 회개하지 않으면 언제든지 그렇게 몰락할 수 있다는 생각을 해야 하는 것이다. [그들이] 다른 모든 사람보다 죄가 더 있는 줄 아느냐 너희에게 이르노니 아니라 너희도 만일 회개하지 아니하면 다 이와 같이 망하리라”(누가복음 13:4-5). 어떻게 하면 망한다고 하였나? 그들은 죄인이고 나는 죄인이 아니라고 생각할 때, 그래서 그들에게 손가락질만 하고 나는 그들의 죄에 전혀 동참하지 않은 것처럼 생각하며 회개하지 않을 때 나도 망한다고 하였다. 사실 그들의 경우는 죄가 발각된 것이고 나의 죄는 아직 발각되지 않았을 뿐인데, 이것을 인정하지 않는 사람들이 상당히 많이 있다. 우리는 내가 정죄하는 그 죄가 내 안에도 있다는 것을 겸손히 인정하고, 그 내적인 죄가 악한 행위로 발전하지 않도록 스스로의 모습을 정직히 보고 회개하는 결단이 필요하다. 우리는 다른 사람들의 죄에 대하여 중보기도를 할 때 그들을위해 기도하는 것이 아니라, 언제나 나를 포함한 우리를 위해서 기도해야 한다는 것을 명심해야 한다. 이것이 올바른 중보기도의 형태이다. 그래야 중보기도를 통해 그들도 살리고 우리도 사는 것이다.

 

하나님은 우리 모두가 복 받기를 원하신다. 개인적으로도 복 받고 가정에서도 복 받고 회사에서도 복 받고 국가적으로도 복 받기를 원하신다. 그러기 위해서 우리는 기도해야 한다. 회개기도를 해야 하고 중보기도를 해야 한다. 다른 사람의 죄를 볼 때 정죄만 할 것이 아니라, 그들의 죄 안에서 나의 죄를 보며 함께 회개 기도하는 정직성이 필요하다. 특히 국가적으로 우리는 정치 지도자들을 위해 중보기도를 해야 한다. 나라가 평안할 때도 기도해야 하지만, 그들의 악행을 통해 많은 사람들이 고통당할 때, 나 자신을 그들의 악의 일부로 보며 기도해야 한다. “그들”을 향한 정죄의 기도가 아니라 “우리”를 위한 회개와 중보의 기도를 할 때 하나님께서는 우리나라를 회복시키시고 지켜주실 것이다.

 

 

Comments

번호 제목 글쓴이 날짜 조회
329 목회자와 성도의 올바른 관계(4) 홍삼열 07.23 22
328 목회자와 성도의 올바른 관계(3) 홍삼열 07.23 27
327 목회자와 성도의 올바른 관계(2) 홍삼열 07.23 27
326 목회자와 성도의 올바른 관계(1) 홍삼열 07.23 27
325 왜 의인이 죄인과 함께 벌을 받아야 하나요?(3) 홍삼열 06.13 90
324 왜 의인이 죄인과 함께 벌을 받아야 하나요?(2) 홍삼열 06.13 92
323 왜 의인이 죄인과 함께 벌을 받아야 하나요?(1) 홍삼열 06.13 83
322 신뢰의 믿음(3) 홍삼열 06.11 96
321 신뢰의 믿음(2) 홍삼열 06.11 86
320 신뢰의 믿음(1) 홍삼열 06.11 84
열람중 중보기도(4) 홍삼열 05.07 124
318 중보기도(3) 홍삼열 05.07 116
317 중보기도(2) 홍삼열 05.07 125
316 중보기도(1) 홍삼열 05.07 110
315 성화를 위한 회개(5) 홍삼열 03.31 150

Facebook Twitter GooglePlus KakaoStory NaverBand