크리스마스 이벤트 후기

듀오 0 6,097 2014.12.06 07:11

 결혼해! 듀오는.<?xml:namespace prefix = o ns = "urn:schemas-microsoft-com:office:office" />

한국의 전통으로 내려오는 중매의 좋은 장점과 온라인 매칭의 좋은 장점을 접목 시켜서

고급 인력 상담 선생님들이 중간에서 회원님 한분 한분을 성격 파악도 하고 친근 하게 친구처럼,

이모처럼 적극적으로 짝을 만날수 있도록  도와주는 전문회사다.

미국사회는 개인주의사회라서 주위사람이 결혼을 하기 위한 만남의기회를 만들어주는 것 조차도 관심 밖이고,

학교 다닐 때 짝을 못찾으면 30대는 바쁜 직장생활, 사업등 때문에 일년 일년이 너무 빠르고 가고 있다는 사실을 알면서도

시간을 가지고 인연을 찾기에는 하늘의 별따기 라고 생각 한다.

듀오는 적극적인 마켓팅을을 통해서 재혼, 초혼, 만혼 결혼이 준비가 되어있는 검증되신 분들의  

많은 DB를 가지고  매칭을 하면서 회원님이 찾는 배우자의 조건에서 가장 비슷한 인연을 찾아서

소개를 해드리고, 두분이서 승낙을 하시면 식사시간으로 잡아드리면 서로 부담이가기 때문에 티타임으로 둘이편안하게

만나서 대화를 나눌수 있도록 기회를 만들어드리고 있다고한다.

듀오를 통해서 많은 성혼커플들이 주위에서 탄생되어서 잘 사는 모습들을 보면서,

결혼정보회사의 이미지가 많이 밝고 긍정적으로 변했고.

최근에는 2세들도 듀오를 많이 문의가 오고 있다고 들었다. 미국대학에서 심리학공부를 하신 완전 영어권직원 선생님들이

계셔서 대화 소통을 하는데는 문제가 없다고 한다듀오에 들어오시면 처음에는 쑥쓰러워 하시다가, 몆번 대화를 나누다 보면.

부모님들 한테 못하는 이야기도 솔직하게 다 털어놓는 아주 편안한 관계로 이어지고 있다고 한다.

또한 매년 일년에 한번씩 가장 큰 행사인 크리스마스 이벤트 행사를 1129일에 66명이 모였으며,

많은 2세들이 특별한 경험을 했다고 한다.

결혼 적령기에 있는 1.5, 2세들이 한국 처럼 이런 미팅 자체가 신기하게 생각 하고 새로운 경험이다고 하시면서

정말로 좋았다고 이구동성으로 부모님들 한테 전했다고 했다.

또한 고모님께서 이벤트 비용을 내주시면서 보낸 변호사 여자 조카님은 아무것도 모르고 참석을 했다가

커플이 이루어졌고, 다음날은  따뜻한 이멜도 보내주셨다고 한다.

I would also like to thank you, Jennifer and the other members of your team for all of your hard work in putting the holiday party together.  I had a really lovely time, and I am so glad I went.

Thanks again,

제니퍼팀장님은 시대가 많이 변했기 때문에 전문가의 도움을 받으면서 자녀들이, 본인들이 인연을 만날수 있는 모든 기회를 적극적으로

만남기회를 가지다 보면 꼬옥 결혼이 될거라고 전했다.

또한, 본사는 내년에는 창업 20년을 맞이 하고 있으며, 성혼커플이 3만명이 탄생이 되어서 불우한 이웃을 도와주는 훈훈한 연말을

나누고 있다고 한다. 엘에이듀오 역시 독고노인들을 위해서 매년 직원선생님들이 같이 김치를 담아서 나누어주고 있으며,

모든 사람들이 다 똑같이 좋은 짝을 만나서 따뜻한 가정을 꾸며서 행복하고 건강한 교포사회가 되었으면 한다고  하면서.

다가 오는 2015년에도 다양한 이벤트를 준비를 하고있으며, 2월에는 맛있는 쿠키를 만들면서 인연을 찾는 모임을 준비를 하고 있으며,

봄에는 특별한 여행테마로 재혼, 만혼 이벤트,골프이벤트, 하이킹 이벤트 등등을 준비를 하고 있다고 전했다. 최근에는 이혼율이 점점더 줄어들고 있다는 통계가 나왔는데 이유를 보면 본인하고 비슷한 조건에서 찾아서 만남이 이루진 커플들이 점점 늘어나고 있어서 그렇다고 한다.

 

듀오 사무실은 3055 Wilshire Blvd. #505 위치 하고 있으며,

전화문의는 213-383-2525 로 하면 된다.

Comments


Facebook Twitter GooglePlus KakaoStory NaverBand